한림대학교


고백

고백

By 준디
  • 하준영
  • 6분
  • 휴대폰
  • 2012

무슨일을 해도 풀리지 않는 준영은 답답한 마음에 자살을 결심하고 자신이 세상에 대한 한풀이와 그간 있었던 죄를 속죄하는 마음에 카메라 앞에 선다.

  • (3)

yutochaos님은 <머리 위에 숯불>의 팬입니다.
그냥보러옴님은 <미스 마플과의 하룻밤>의 팬입니다.
태이라님이 <머리 위에 숯불>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르벤님이 <강릉에서>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르벤님은 <강릉에서>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