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퇴양난 (Dilemma)

진퇴양난 (Dilemma)

By 하트필름
  • 강민재, 유도준
  • 10분
  • HD
  • 2014

원나잇을 하기 위해 모텔로 가는 두 남녀와 이를 CCTV로 훔쳐보는 모텔 알바생 그리고 이들의 방으로 향하는 정체불명의 한 중년 남성의 얽히고설킨 이야기.

  • (1)

위로

위로

By lowslow
  • 김성준
  • 7분
  • HD
  • 2014

부모님을 여의고 혼자 살아가던 동혁은 뜻밖의 교통사고를 당해 장애인이 된다. 이 후 여자친구로부터 이별통보를 받고, 다니던 직장에서마저 해고당한다.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던 동혁은 결국 죽기로 결심하고, 부모님의 마지막 제를 올린 후, 옥상으로 향한다

  • (1)

가져가

가져가

By 필머스
  • 이정주
  • 8분
  • HD
  • 2013

쉽게 이혼을 결정하려는 부부 그들로부터 버려질 아이... 아니, 아이로부터 버림받을 그들

  • (1)

외계인이지만 괜찮아

외계인이지만 괜찮아

By juni6034
  • 최성준
  • 9분
  • DV
  • 2011

초등학생인 철수는 거짓말하는 사람은 외게인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던 어느날, 영희라는 아이가 새로 전학을 오고 철수는 영희를 보고 좋아하는 감정을 느낀다. 영희는 친구들에게 환심을 사기위해 집이 부자라고 거짓말을하고, 그 사실을 모르고 있던 철수는 우연히 낡고 허름한 영희의 집을 보고는 혼란에 빠진는데...

  • (3)

너의 숲

너의 숲

By 영하
  • 박예람
  • 6분
  • HD
  • 2014

썸씽 사이인 둘은 친구들이 만들어준 데이트에서 꽃반지를 나눠 가지고 헤어지지만 결국진심을 고백하게 된다.

  • (1)

선배

선배

By 반앙아의순수시대
  • 이윤서
  • 19분
  • HDV
  • 2014

학교 선배를 좋아하는 신입생. 교양수업도 함께 듣고 식사자리와 술자리도 자주 생기게 된다. 그 선배는 친한 다른선배와 항상 같이 다니는데 그 둘의 관계는 아무도 모른다. 친구들은 주인공이 남자선배를 좋아하는 줄 알고 착각하여 많이 도와주려고 한다. 한편 주인공은 동아리활동도 하며 점점 가까워지고 감정이 커져간다. 주인공은 이 사랑을 계속해도 되는지 의문이 든다.

  • (3)

분신사바

분신사바

By 단편영화디렉터리
  • 이민규
  • 2분
  • HD
  • 2014

수업시간이 끝난 여고 아이들은 하나씩 빈 교실로 모여들어 주문을 외우기시작하는데...

  • (3)

꿈에 : In Dream

꿈에 : In Dream

By 정지넌
  • 정진원
  • 21분
  • HDV
  • 2014

여느 날과 다름없이 친구들과 사이좋게 장난치며 살아가던 가영. 그러던 어느 날, 자신이 사이버 마약인 ‘아이도저 수면제’를 청취해 꾸게 된 꿈 속에 있다는 것을 알게 되고, 꿈 속에서 지난 2010년을 다시 살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2010년, 자신의 실수로 친구들과 멀어지며 큰 상처를 겪었음을 기억한 가영은 다시 상처를 겪지 않으려 친구들을 미리 피하게 되는데...

  • (1)

the Better life

the Better life

  • 김희윤
  • 38분
  • 아이폰5
  • 2014

아무런 목표없이 막장의 삶을 살던 태수와 친구들. 어른이 됐음에도 일 할 생각없이 동네에서 삥을 뜯고 술만 마시고 싸움만 하는 싸구려 양아치 삶에 무료함과 허망함을 느끼고 그들만의 더 나은 삶을 원한다. 더 나은 삶을 위해서 그들이 해야 할 일은 생각보다 만만치 않은데..

  • (1)

부자가 되고싶다

부자가 되고싶다

By 엔딩크레딧
  • 최수진
  • 14분
  • HDV
  • 2014

너무나도 평범하고 일반적인 대한민국 수많은 가정 중 경수와 그의 아빠. 하지만 그들은 아버지와 아들이라고 하기엔 무언가 어색하기만 하다. 경수네 가족은 얼마 전까지만 해도 떨어져 살았다. 경수의 아빠는 한국에, 경수와 경수 엄마는 미국에 살아 경수의 아빠는 소위 말하는 기러기 아빠였다. 경수와 경수 엄마는 타지에서의 생활을 마치고 10년 만에 한국으로 귀국한다. 경수가 가지고 있는 어렸을 적 아빠의 기억도 얼마 없고 경수의 사춘기가 겹쳐 경수와 아빠의 사이는 너무나도 불편하고 어색하기만 하다. 그래서 내린 특단의 조치는 단 둘만의 여행을 보내는 것인데.. 여행을 하는 내내 적극적인 아빠의 성격 탓에 가까워질 듯 보이지만 딱딱하고 까칠한 경수의 반응에 둘의 관계는 미궁속에 빠지게 되는데...

  • (2)

막다슈님은 <실전 호신술>의 팬입니다.
막다슈님이 <찌라시블루스>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단편영화화이팅님이 <부서진 수박>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단편영화화이팅님이 <부서진 수박>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막다슈님이 <0.201>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