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낚시하는 아빠

낚시하는 아빠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조민지
  • 6분
  • DV
  • 2010

가난한 펭귄 부자가 살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배고파 하는 아들을 보고 아빠 펭귄은 낚시를 하러 떠난다. 갖은 역경과 고난을 헤치고 바다에 도착하지만 물고기는 잡지 못한다. 아들에 대한 걱정으로 집으로 돌아온 아빠는 편안히 낚시를 하고 있는 아들을 보고 놀란다.

  • (7)

막대사탕

막대사탕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이대현
  • 22분
  • HDV
  • 2010

어릴 적 엄마에게 버림을 받은 다희는 성당에서 자신과 같은 상처를 가지고 있는 민호를 만나게 된다. 그렇게 민호와 잠시 자신의 집에서 같이 지내게 되고 지내는 동안 민호를 보며 다희는 엄마를 떠올린다. 결국 민호의 상처를 치유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되고 민호를 키울 결심을 한다. 하지만 친구들의 이야기를 통해 진정으로 민호를 위한 것이 어떤 것인지 깨닫게 되고 다시 민호를 성당으로 돌려 보낸다.

  • (1)

관계자 외 출입금지

관계자 외 출입금지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이재호
  • 29분
  • HD
  • 2010

3박 4일의 휴가를 떠나는 한 가족. 한껏 들떠 집을 나선 엄마와 딸의 모습 뒤로 아빠는 집안의 방들중 한 방문을 자물쇠로 단단히 잠그고 나간다. 이틀 뒤, 가족이 바캉스를 떠난 이집에 도둑이 들어오게 되고 집안 곳곳 물건을 훔치던 도둑은 한곳의 방문이 자물쇠로 잠겨있는 것을 보고 그 방안엔 엄청난 것이 숨겨져 있을 거라 생각한다. 그리곤 자물쇠를 절단하고 방문을 열게 되는데...

  • (39)

불협화음

불협화음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박기훈
  • 30분
  • HD
  • 2010

고아로 자란 다이는 가족을 갖고 싶어한다. 일원의 집안은 선조 때부터 집안 모든 남자의 얼굴이 같다. 때문에 힘들어했던 일원. 일원과 다이가 결혼을 하면서 시어머니와 함께 새 가족을 이루면서 살아간다. 그리고 그로 인해 비극적 가족의 비밀이 드러나는데…

  • (3)

BUS

BUS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장재현
  • 20분
  • HD
  • 2010

대학생들의 졸업여행 버스가 경치 좋은 시골길을 달리고 있다. 학생들은 버스에서 흥청망청 즐겁게 각자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그리고 그날이 생일인 아들을 둔 아버지가 버스를 운전하고 있다. 그런데 갑자기 버스의 브레이크가 고장 나고 버스는 미친 듯이 내리막길을 달리기 시작한다. 이 지역을 잘 알고 있는 버스기사는 노력하게 버스를 위기에서 버텨내지만 결국 외진 다리에서 놀고 있는 아이들과 마주치게 된다. .

  • (7)

아낌없이 치고받는 나무

아낌없이 치고받는 나무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홍대영
  • 6분
  • DV
  • 2006

아낌없이 주는 나무와 소년이 있다. 소년은 성장하면서 동심을 잃고 나무에게 돈, 보트, 집을 요구하며 열매, 가지 , 줄기까지 계속해서 모두 가져간다. 그때마다 나무는 마냥 아낌없이 주는 것이 아니라 소년과 아낌없이 치고받으며 그것들을 준다.

  • (10)

햇볕은 쨍쨍

햇볕은 쨍쨍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민경찬
  • 15분
  • DV
  • 2007

멀리 서울에서 전학을 온 재희... 등교길에 자전거를 타고 가다가 진득이의 바지에 흙탕물을 튀기는데...

  • (3)

헬로, 레인

헬로, 레인

By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 전은지
  • 8분
  • DV
  • 2007

지원이는 어느 날 TV에서 예쁘게 우비를 입고 노는 아이들을 보게 된다. 그리고 자신도 그런 예쁜 우비가 입고 싶어 우비를 사달라고 엄마한테 조른다. 원하던 우비를 가지게 된 지원이. 그러나 그토록 가지고 싶었던 우비지만 비가 오지 않아 입을 수 없게 되자 비가 오기를 간절히 바라게 된다.

  • (4)

진서님은 <그것에 반응하는 우리들의 자세>의 팬입니다.
vosse2k님이 <미성년자 관람불가>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반 나누기 무한님은 <비행 물고기 18호>의 팬입니다.
땅이마음님은 <좋은 밤 되세요>의 팬입니다.
쩡님님이 영상원님을 팬으로 등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