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독립영화제


바느질 하는 여자 Sewing woman

바느질 하는 여자 Sewing woman

By Jin Woo
  • 우진
  • 3분
  • DV
  • 2012

바느질을 멈추지 않는 여자가 있다.

  • (3)

가장 어두운 밤의 위로

가장 어두운 밤의 위로

By duepray
  • 정희재
  • 30분
  • HD
  • 2012

여자는 더 이상 삶을 살아내지 못 할 거라는 절망으로 찾아간 어느 민박집에서 자살을 시도한다. 하지만 그것은 실패로 돌아가고, 그녀는 자신보다 어두운 밤을 견디며 죽지 않고 살아가는 중년의 아주머니를 만나게 된다. 이제 그녀가 아주머니의 손을 잡아줄 시간이 찾아온다.

  • (5)

락 닭

락 닭

By parkinbum
  • 박인범
  • 12분
  • HDV
  • 2008

락닭이란 이름을 가진 밴드는 락 콘테스트에서 13번째 떨어지던 날, 집으로 돌아가는 차에서 해체 일보 직전의 위태로운 한 상황에 이른다. 서로 감정이 극에 다했을 때, 히치하이크를 하는 존 레논을 닮은 외국인을 태우게 되고, 그 때부터 이해하기 힘든 일들이 생겨만 간다.

  • (8)

무제의 시나리오

무제의 시나리오

By 가을의전설
  • 김동민
  • 28분
  • DV
  • 2007

아직 데뷔하지 못한 무명의 영화감독 국성은 심혈을 기울인 작품을 열심히 집필중이다. 그 시나리오에 등장하는 인물인 다희는 바로 국성의 옛 사랑에 대한 추억이었는데 자신의 경험을 시나리오로 옮기는 국성은 그 슬픈 이야기의 결말을 준비하지만...

  • (2)

모퉁이의 남자

모퉁이의 남자

By 영상원
  • 이진우
  • 24분
  • 35mm
  • 2008

소녀는 소년에게 장래의 꿈을 물어보고, 영화 감독이 꿈인 소년은 영화의 줄거리를 이야기한다. 소년의 이야기와 함께 한 남자는 자신이 꾼 꿈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야기를 듣던 또 다른 남자는 자신이 경험한 신기한 경험에 대해 이야기한다. 소년은 영화의 거리를 마치며, 소녀에게 사랑을 고백한다. 그리고 그들을 지켜보는 어떤 시선이 있다.

  • (48)

야설작가 영범씨의 글짓기지도법

야설작가 영범씨의 글짓기지도법

By 영상원
  • 박성국
  • 22분
  • HD
  • 2008

할 수 있는 거라곤 야설쓰기밖에 없는 우리의 영범씨. 그에게 중학생 동재란 조롱하기 알맞은 과외학생일 뿐이다. 하지만 세상에 부딪히고 깨져 모난 영범시에게 동재는 부처님의 웃음마냥 깊은 감동과 사랑을 안겨주는데… 기대하시라 개봉박두!!!

  • (7)

불편이

불편이

By 영상원
  • 최현명
  • 8분
  • 2D
  • 2008

불편이가 엄마 슬리퍼를 신고 어린이 선교원에 가면서 일어나는 하루 동안의 사건들

  • (3)

나 너 우리 모두

나 너 우리 모두

By 영상원
  • 유지원
  • 17분
  • HD
  • 2008

임신 7개월의 민영은 중환자 보호자 대기실에서 생사의 고비를 넘고 있는 남편 영철의 위태로운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 긴장된 보호자 대기실 안의 공기 속에서 마음 편히 감정을 표현하기도 어려운 민영. 민영은 무거운 몸을 이끌고 갑자기 병원을 나서는데...

  • (2)

밥

By 동국대영화영상학과
  • 정세진
  • 25분
  • HD
  • 2008

서울, 오래 된 아파트에 김 할아버지가 홀로 살고 있다. 김 할아버지의 부인은 1년 전, 할아버지의 곁을 떠났다. 돌아온 할머니의 기일, 할아버지는 자살을 결심하고, 마지막 식사를 위해 밥을 짓는다. 이때 할아버지의 집을 방문하는 세탁소 여자, 세연. 할아버지는 세연에게 함께 식사를 하자고 제안하고 둘은 함께 식사를 하게 된다.

  • (6)

유년기의 끝

유년기의 끝

By 영상원
  • 김재원
  • 28분
  • 16mm
  • 2007

고등학교 졸업을 앞두고 대학 진학을 고민하던 종필은 포르노를 찍겠다는 친구 원식을 따라 인천 월미도로 가게 된다.

  • (27)

회원가입.님은 <분신사바>의 팬입니다.
회원가입.님은 <하이 스쿨 잼>의 팬입니다.
회원가입.님은 <차세대 드라마>의 팬입니다.
테리님이 <토요근무>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마도님이 <토요근무>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