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 밤의 축제

By 영상원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전국민이 염원하는 월드컵 16강이 가려지는 90분간의 축구경기. 새벽시간 통일된 색으로 열광하는 사람들 곁에 축제를 즐길 수 없는 두 남자의 90분을 쫓아간다. 월드컵에 열광하는 사람들이 가득찬 광장과 조금 떨어진 텅 빈 거리에서 젊은 사업가, 민혁은 음주 뺑소니사고를 저지르게 되고, 사업 성공의 환희는 살인을 저지른 범죄자의 절망으로 옮겨간다. 교도소에서 출소한지 얼마되지 않은 남자를 미행하는 승민은 딸의 불행과 연관이 있는 이 남자를 응징하고 싶은 욕구가 점차 커져 가고, 남자를 들이받기 위해 달려가는 승민의 차 앞으로 한 남자가 뛰어 드는데..

연출의도

아이러니가 우수한 이유는 인생과 체험의 한 면만 보지 않고, 정반대의 면도 동시에 표현하는 방법이기 때문이다. '월드컵'이라는 축제에 열광하는 사람들 곁에 실수로 살인을 한 자와 살인을 갈구하는 자의 만남이 주는 아이러니를 그려보고 싶었다. 딸의 목숨을 뺏어간 남자에게 살의를 품고 달려가는 승민의 차 앞에 음주 뺑소니로 살인을 저지르고 절망의 나락으로 떨어지는 민혁이 삶을 포기하고 뛰어들고, 승민의 차가 민혁 앞에 가까스로 멈춰 선다면, 죽으려던 민혁이 승민의 살인을 방지하게 되고, 살인을 결심하고 질주하던 승민이 민혁의 자살을 막게 되는 아이러니, 삶의 양면성을 상상해본다.

팬리스트

열대야Jinkeun(별칭없음)gaba후루룩국수그저본다마들렌느올리브우동어조빙oeu526여명빠

배우

역할이름
. 오정세
. 김영열
원조교제남자 손동수
사업가 임형태
삼촌 전정표
모텔주인 강승민
여고생 정민영
민경은
오형사 정재현
껌할머니 김복순
껌할아버지 박진규

스태프

역할이름
감독 최국희
촬영 오재호
프로듀서 송재영
조감독 이슬기
조감독 이유만
스크립터 심은우
촬영팀 배영수
촬영팀 김영웅
촬영팀 김희라
조명팀 김지훈
조명팀 박혜연
조명팀 양경모
조명팀 박충재
조명팀 황상호
동시녹음 고영춘
붐오퍼레이터 안성일 - bohemain
미술 장효연
편집 이정민
음악 송재근
사운드믹싱 김용국

영화제


별점/리뷰

별점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리키님이 <애착>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진프님은 <한(汗)>의 팬입니다.
Jayray님은 <토요근무>의 팬입니다.
Jayray님은 <좋은 밤 되세요>의 팬입니다.
권아영님은 <원피스>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