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필덕

By 영상원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고필덕은 외로운 고등학생이다. 그는 주변 사람들 사이에서 많은 문제를 일으킨다. 그의 부모는 이혼했고 그는 아버지와 함께 살고 있다. 그가 좋아하는 것은 엄마와 함께 사는 동생을 만나는 일이다. 어느 날 그는 동생을 보기 위해 엄마집에 몰래 숨어들어간다.

연출의도

나는 소통에 대한 영화를 만들려고 했다. 때때로 우리는 '말'만으로는 소통이 가능하지 않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나는 소통을 위한 '말'들 너머의 것들에 대해서 표현하려 했다.

팬리스트

게으른늘보빵눌몰핀Dear.UFO다영짱꼭두각시심심해그저본다대독만_부산지부

배우

역할이름
고필덕 서정수
봉준 이희준
고필부 최원홍
혜영 지윤정
택시기사 조영도
술집사장 조성준
술집점원 장효상
가판대 고기혁

스태프

역할이름
제작 송해나
감독 최정식
촬영 서동실
조연출 이준수
연출부 김수지
연출부 김정수
촬영부 한정원
촬영부 정운천
조명 전호승
조명부 정기욱
조명부 임정환
조명부 곽일섭
동시녹음 윤미영
붐오퍼레이터 박진수
붐오퍼레이터 서동철
붐오퍼레이터 신세영
붐오퍼레이터 이성민
미술 조주현
음악 이지연
종합편집 서동실
제작부 송은주


별점/리뷰

별점

  • 아인할배아인할배 (2018-08-26 23:37)
    소통을 말로 해야 하는 아이러니
  • 포도포도 (2014-04-17 16:46)
  • 귤두개귤두개 (2014-01-01 20:00)
    호밀밭의파수꾼이 생각난건 저만 그런게 아니군요 ㅎ
  • 뭐라할까..뭐라할까.. (2013-11-10 11:26)
  • kafkakafka (2013-06-17 18:27)
    그냥 호밀밭의 파수꾼이네요..
  • 심심해심심해 (2013-05-01 21:21)
    영화 너무 좋습니다....정말....외로운 감성을 잘 표현해낸 거 같습니다.
    그냥 얘기하고 싶은 거....딱히 용건은 없지만....말 할 사람이 필요하다는 것.
    정말 잘 만든 영화같습니다.
  • dinodino (2013-04-22 12:22)
    이희준씨 >_<
  • 배로로배로로 (2013-01-15 08:11)
    "아니, 그냥 얘기하고 싶어서 그래요."
  • 크라잉 잉여크라잉 잉여 (2012-11-19 13:27)
    꼬마 동생이 잠든 필덕의 옆에 누워 손을 필덕의 팔에 올리는 장면이
    너무나도 눈부시게 귀여워요.

    팔딱팔딱 살아숨쉬는 캐릭터를 발견해서
    무척 흐뭇하네요.
  • ArrrEArrrE (2012-11-10 00:38)
  • EndymionEndymion (2012-10-02 13:20)
    소설 『호밀밭의 파수꾼』과 비슷한 느낌이 있네요. 동생과 만나는 부분까지...
  • 우디알렌우디알렌 (2010-06-13 00:39)
    주인공 케릭터가 살아있지 않음.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라이언골드님은 <토요근무>의 팬입니다.
라이언골드님은 <토요근무>의 팬입니다.
리이님은 <창우동굴다리>의 팬입니다.
J.J님은 <토(吐)>의 팬입니다.
경주님은 <토요근무>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