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유혁명

By kiyff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지호를 비롯한 동윤과 나래는 흰 우유만 먹어야 하는 제도에 순응할 수 없다며 반기를 들기 시작하지만 담임에 의해 번번이 교무실에서 우유를 강제로 먹게 된다. 도전정신에 불타오른 지호는 혁명을 결심한다. 그리고 좀 더 계획적인 조직을 위해 ‘다품종 우유 배급 추진 위원회’를 결성하는데...

연출의도

영화 속에서 아이들은 자신들의 꿈을 위해 적극적으로 관습화되고 막혀 있던 제도에 대항한다. 물론 실패도 많다. 그러나 그런데서 나오는 경험과 동료들과의 연대 의식, 단면적인 공격이 아닌 상대와 타협 할 줄 아는 정신 등을 배우고, 모두의 꿈을 이룰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어린 초등학생들의 혁명을 보는 우리들도 ‘다품종 우유 배급’을 위해 ‘우유혁명’에 참여하게 될 것이다.

팬리스트

sllDear.UFOGUNlime마사루다락이godsla쥐시킹

배우

역할이름
지호 이정민
나래 김다예
동윤 박종인
담임 이재훈
여사장 임사라

스태프

역할이름
감독 최창엽
촬영 강예지
조연출 전나래
조명 이대웅
동시녹음, 음악 문병진
미술 이루리
애니메이션 박예솔
애니메이션 박혜령


별점/리뷰

별점

  • 최창엽최창엽 (2014-10-18 21:4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졸귀
  • ska쪽야옹이ska쪽야옹이 (2013-05-30 02:10)
  • syggongsyggong (2013-01-30 10:54)
  • 데이지넛데이지넛 (2012-01-29 00:48)
    누구나 학창시절 한번쯤생각해보았던 맛있는 우유급식ㅋㅋㅋ 애니와 적절하게 조화하여 너무 귀엽게, 나름 탄탄한 스토리로 재밌게 감상하였다. 특히 인상깊은 장면은 겨우 방송을 하지만, 각 교실과 교무실에서는 듣지않는 장면... 현실적으로 다가왔던 부분.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차양님은 <숭고한 방학>의 팬입니다.
이가연님은 <사십구일째 날>의 팬입니다.
잉애님은 <이제는 말할 수 있다>의 팬입니다.
푸푸로이님은 <우리는 어떤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는가>의 팬입니다.
헤헤이님은 <연애담>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