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물이 생기는 경로

By 영상원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여자의 입에서 나온 ‘그만 만나’라는 말은 남자의 뇌 속으로 들어가 둘만의 아름다웠던 기억들을 모두 끊어버린다. 갑작스럽게 들은 차갑고 거친 말이 마음에 상처를 내고 슬픔을 만들어내는 과정을 담고 있다.

연출의도

.

팬리스트

용가임택송팔랑flo귤두개임한나이하경김동현꼭두각시KES

배우

역할이름

스태프

역할이름
감독 조수진


별점/리뷰

별점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PabloKim님이 영상원님을 팬으로 등록했습니다.
Jack pyun님이 <열쇠>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Jack pyun님이 <한(汗)>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sehuiii님이 <행운동 껌소년>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아유미님은 <바다를 지나면>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