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이를 위하여

By SUVF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상현이라는 양아치 남학생이 지민의 약점을 잡아 원조교제를 시켜서 돈을 번다. 지민을 감시하며, 상현과 지민의 중간역할을 하는 동욱. 그 역시 상현한테 맞기 싫어서 복종하는 쫄따구다. 자신과 다를께 없는 동욱의 모습에 짜증내며 자신에 대한 화를 푸는 지민. 점점 가까워지는 동욱과 지민. 그 둘의 삶은 변화하고, 꿈꿀 수 있을까.

연출의도

희망찬 꿈속에서가 아닌, 사람들의 편견속에서 변명조차 하지 못한 채 겨우 살아가고 잇는 청소년들의 현딜을 보면서, 무심코 지나쳤던 주변을 다시 한번 깊게 생각해보는 게기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팬리스트

J쑤우게으른늘보몰핀soulart미카엘라쿠소무시coneliusBlueroS2day김기원꼭두각시소주한짠ydwbass부에노스그저본다

배우

역할이름
동욱 김성우
지민 김혜지

스태프

역할이름
제작 구양욱
감독 구양욱
촬영 박남혁
음향 송석현

영화제

2008 전국청소년미디어대전 은상, 연출상
2008 부평청소년창작영상제 대상, 지도교사상
2008 성공회대전국청소년영상제 심사위원특별상
2008 안양전국청소년영상창작제 감독상
2008 경주청소년화랑영상제 대상
2008 퍼블릭액세스시민영상제 본선
2008 상상마당 최우수상

별점/리뷰

별점

  • 그저본다그저본다 (2014-04-29 19:48)
    여배우가 매우 이쁘다 여배우 때문에 봤다
  • roocentroocent (2014-03-17 00:13)
  • 까스라이타까스라이타 (2013-11-10 14:08)
  • BlueroS2BlueroS2 (2012-12-09 19:42)
    조금식상하긴하지만재밋습니다.
    몬가...현실을직시하는느낌입니다.ㅎㅎ
  • 쿠소무시쿠소무시 (2011-08-10 15:27)
    물론 영화 릴리슈슈가 생각나는건 어쩔수없지만 대한민국에 내노라하는 감독,작곡가들도 처음엔 카피부터 시작했다고합니다
    타영화와 기본 플롯은 비슷하지만 또 자세히보면 또 다른 영화라 생각됩니다 암튼 좋은 작품 잘봤습니다
  • 니노니노 (2011-01-31 14:27)
    대학 쉽게 가고 좋겠네ㅋㅋ
  • 루마루마 (2010-06-23 06:42)
    다음차기작에서는 자신만의 스타일을 가진 영화를 보여주셧음합니다. 중요한건 시나리오라고 생각합니다.
    영화는 잘 보고 가지만 뭔가 아쉬운 부분이 있네요.
  • 우디알렌우디알렌 (2010-06-21 19:14)
  • 쑤우쑤우 (2010-04-21 14:35)
  • BethePanBethePan (2010-02-02 20:30)
    여배우도 굉장히 예쁘네요 ㅎㅎ 하지만 다른 영화를 베낀걸 떠나서 사운드...가 약간 불안불안 해서 대사 전달이 잘 안되요... 카메라 무빙도 조오금...ㅋ
  • 거성짱이야거성짱이야 (2008-11-01 01:33)
    재미있네요~ 청소년의 영화라고는 다소 문제가 있어보입니다. 창의력 부족!
  • USBUSB (2008-10-31 20:56)
    이와이슌지 감독의 작품을 감명깊게 보셨나 보군요.
  • 골든애플골든애플 (2008-10-31 20:55)
    배우나 조명은 뛰어다나고 생각되지만,,, 한편으로 비슷한 소재의 떠오르는 영화가 있어서 많이 아쉽네요..
  • 발토발토 (2008-10-31 08:06)
    지민이를 위하여의 여배우가 이와이 슌지보다 이쁜거 같습니다.
  • ZZQZZZQZ (2008-10-30 11:00)
    영화 감상평 : 여자는 이쁘지만, 영화 자체에서도 용두사미라는 느낌을 지워버릴수가 없음. 그 이유는 시작은 릴리슈슈의 모든 것을 따라했지만 마지막엔 결말을 지어야 하기에 (릴리슈슈의 모든것 처럼 하고 싶었는지 아닌지는 모르지만 러닝타임이 받쳐주지않음으로 똑같이 갈수가 없었던 듯) 연출자가 결말을 만들어 냈지만 그 결말이 결국 용두사미, 시작은 좋은 수작이었지만, 끝은 청소년 영화는 어쩔수 없구나라는 생각을 가지게 되는 영화.
  • ZZQZZZQZ (2008-10-30 10:34)
    여기서 R4U님의 정체가 들통나는군요. 영상관련 학교 학생들 작품만 고의적으로 까고 다니는 지민이를 위하여 작품의 연출이나 스태프신가요? 아니면 안양예고 학생이신가요.
  • 무비메이커무비메이커 (2008-10-29 23:21)
    잘찍었습니다만, 타 영화 모방작이라는 점에서 청소년 영화가 가질 수 있는 창의성이 부족한것 같네요.
  • 무비메이커무비메이커 (2008-10-29 23:21)
    잘찍었습니다만, 타 영화 모방작이라는 점에서 청소년 영화가 가질 수 있는 창의성이 부족한것 같네요.
  • R4UR4U (2008-10-29 21:09)
    좋은영화인것같습니다.
  • R4UR4U (2008-10-29 21:08)
    좋은영화인것같습니다.
  • 유니유니 (2008-10-25 06:17)
    좋은 영화같습니다. 그런데 정말 아랫분 말처럼 타 영화를 카피한거라면... 조금 아쉽네요.
  • strystry (2008-10-21 16:46)
    영화 재미있게 봤습니다. 뛰어난 촬영과 조명등은 청소년 작품이라고 생각되지 않습니다만, 내용적인 측면으로 봤을때 릴리슈슈의 모든것과 다른점을 찾을수가 없네요. 영상에 있어서 청소년들의 바람직한 태도가 과연 내용과 기술이 뛰어난 것이 중요한지, 아니면 창의적이고 사회에 전달하려는 메세지를 담아서 표현해야하는지 고민되게 합니다. 하지만 제가 영화를 배우면서 배운 것은 이야기를 하는데 있어서 솔직해야 한다는 점이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이 영화에서 감독님은 도대체 왜 이 영화를 찍으셨는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시나리오가 다른 영화를 따라해서 그런지 촬영 기술이나 편집등에 있어서도 뛰어났다기 보단 그대로 카피했다 라는 생각이 듭니다.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진서님은 <그것에 반응하는 우리들의 자세>의 팬입니다.
vosse2k님이 <미성년자 관람불가>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반 나누기 무한님은 <비행 물고기 18호>의 팬입니다.
땅이마음님은 <좋은 밤 되세요>의 팬입니다.
쩡님님이 영상원님을 팬으로 등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