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ve Me

By 영상원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길 위의 두사람.

연출의도

얼마전 방 정리를 하다가 오래된 편지 뭉치를 발견했다. 손을 멈추고 편지를 하나씩 하나씩 읽어 내려갔다. 편지를 받았을 그 당시에는 이해할 수 없었던, 알 수 없었던 마음들을 이제야 아... 하고 알게 되었다.

팬리스트

빵눌도큐1234HJ stupid 곰팅이꼭두각시새둥지금빛영상변다댑

배우

역할이름
희준 이희준
수영 김정이
남자 이성배

스태프

역할이름
제작 정겨운
감독 도한나
촬영 윤영빈
조연출 조형찬
연출부 구은지
제작부 김나영
제작부 박인숙
촬영부 정한진
조명 조방현
사운드 강동연
붐오퍼레이터 오태현

별점/리뷰

별점

  • 케이아진케이아진 (2018-03-17 03:42)
  • 캐슬캐슬 (2014-08-25 15:21)
  • 송명진송명진 (2013-08-21 11:37)
    좋네요
  • archestraarchestra (2013-06-15 23:50)
  • 특별시민특별시민 (2013-03-27 18:26)
    상처난 사랑, 그래도 좋다. 사랑할 수 있어서...
  • 크라잉 잉여크라잉 잉여 (2012-11-15 20:05)
    낯선 세계에 홀로 남겨진 듯한 기분을 느낀 후에야 서로를 찾는
    두 남녀의 간절함을 섬세하게 잘 담아냈습니다.
  • 12341234 (2012-08-26 14:58)
    이런 느낌이 정말 좋다...
  • 한서방한서방 (2010-08-27 19:48)
    잔잔하고 좋으네요.
  • 한서방한서방 (2010-08-27 19:48)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rmf님이 <미스 마플과의 하룻밤>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rmf님이 <사십구일째 날>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617님이 <미스 마플과의 하룻밤>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617님은 <미스 마플과의 하룻밤>의 팬입니다.
진서님은 <그것에 반응하는 우리들의 자세>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