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걀

By 영상원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해질녘. 세탁소가 있는 길을 걸어가던 여자는 달걀이 가득 든 봉지를 들고 흐느끼며 걸어간다. 마침 세탁소에서 세탁된 옷가지를 들고 나오던 여자는, 그녀를 발견하고 애써 고개를 돌려 걸어간다. 그녀를 뒤따라가는 달걀이 담긴 봉지를 든 여자는 약간의 거리를 두고 그녀를 뒤따라 가다가 달걀 세례를 퍼 붇는다.

연출의도

.

팬리스트

지예림꼭두각시Endymion저녁Shinyoung Kimcinefool38만 4400km쵸파연극원엄지psw1393가룽

배우

역할이름
달걀 던지는 여자 김정영
달걀 맞는 여자 박명신

스태프

역할이름
제작 이수자
감독 박정선
촬영 성승택
편집 안광섭
사운드 박순원
조연출 유정은

영화제


별점/리뷰

별점

  • 귤두개귤두개 (2014-01-03 18:05)
    뭔가 사연이 잇어서 계란을 던지는 듯 아래 덧글처럼 달걀맞는 여자가 바람을 펴서그렇다던가 ㅎㅎ
  • 까스라이타까스라이타 (2013-11-02 01:54)
  • 38만 4400km38만 4400km (2013-10-01 00:00)
    좋아요. 그냥 그 순간, 빛, 그림자, 눈빛, 공기만으로 이야기하다니.
  • 지현어린이지현어린이 (2013-04-04 11:23)
    전후사정을 내가 한번 생각해보게하는 영화였어요
  • 맑은계절맑은계절 (2013-03-30 21:58)
  • 컬트컬트 (2013-03-27 23:03)
    도움 주신분에 이창동씨는 우리가 아는 그 이창동 감독님이신가요?
    하여간 잘봤습니다. 계란 던지는 장면이 일품이네요
  • eunoiaeunoia (2013-03-24 23:14)
  • 황리에르황리에르 (2013-03-23 05:55)
    저 정말 궁금해서 그런건데.. 단편 영화들이 다 이런가요..?
    스토리가 있다기 보단 뭔가 그.. 암튼 예술적으로 자기들만의 철학을 담은...
    개인적으론 정말 이해를 못 하겠어서요... 나름 이 쪽에 관심이 있는 사람인데... 제가 재능이 없는건가 싶기도 하고...
  • James Y. ChoJames Y. Cho (2013-03-19 13:24)
    글세요 솔직히 처음부터 끝까지 잘 모르겠네요..
  • 리쥬리쥬 (2013-03-18 23:41)
  • 예압예압 (2013-03-13 20:00)
  • 특별시민특별시민 (2013-03-13 09:51)
    폈네. 폈어.. 바람.
  • QQOOQQOO (2013-03-10 00:45)
  • 놀숲놀숲 (2013-03-09 23:45)
  • dkkim109dkkim109 (2013-03-09 10:31)
  • 저녁저녁 (2013-03-05 16:47)
    말 없는 여자. 계란을 던지는 이해할 수 없는 행동.을 하지만 그게 보는이를 공포로 몰아가진 않았다. 되려, 표정에서 읽히는 표출하고 싶은 괴로움 그리고 그와 뒤섞인 슬픔이 같이 울고 싶게 만들었다. 마음이 먹먹해진다.
  • 라갈루라갈루 (2013-03-05 01:53)
    달걀에 공격받는 사람이 왜 공격받는지 잘 모르겟습니다.
    달걀을 가져온 사람도 달걀을 왜 가져왔는지 모르겟습니다.
    판단기준이 모호하지만 배우분들의 연기는 마음에 듭니다.
  • 이졔이졔 (2013-03-05 00:51)
    제 이해부족이 원인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전달하려는 메시지가 뭔지 이해를 못하겠어요 ㅠ.ㅠ.////
    영상은 소소하고 좋지만 내용이해가...
  • 권감독권감독 (2013-02-17 17:28)
    장면 묘사만으로 내용을 이해하기엔
    좀 벅차네요.... 저만 이런건지..
  • 부들부들부들부들 (2013-01-16 16:03)
    무슨 말이 필요하랴!!!
  • 동심원동심원 (2012-12-07 23:51)
  • EndymionEndymion (2012-11-09 17:53)
  • glideglide (2012-10-31 11:19)
  • 헬로우헬로우 (2011-06-08 21:29)
    말없이 전달하는 감정이 강렬하네요. 좋은 영화 감사드립니다.
  • nicknick (2010-05-26 13:51)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스윗님이 <Super Morse>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kih0129님은 <이제는 말할 수 있다>의 팬입니다.
kih0129님은 <나를 믿어줘>의 팬입니다.
kih0129님은 <동행>의 팬입니다.
모태삼백님은 <미스 마플과의 하룻밤>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