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멜무지로

By uncliche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지하실에 묶여있는 4명의 남자. 이들은 왜 묶여 왔는지도 인지한지 못한채 가면을 쓴 여성이 나타나는데..

연출의도

범죄에 있어서 단순히 범죄를 저지른 가해자만 있을까?

팬리스트

꼭두각시개썅 마위웨이timotheos88마들렌느14학번영화장이오르락내리락

배우

역할이름
여자 조혜수
재진 김시형
기정 장영환
현수 유성식
형사 구본형

스태프

역할이름
연출 최민준 - uncliche
조연출 장미소
연출부 윤수희 - 온실속의화초
스크립터 신혜정
촬영 이지관
촬영부 성선영
조명 김주형 - 김형
조명부 박지훈
음향 정주혜
붐오퍼레이터 심완섭
미술 정선빈
미술부 이주연
제작 신보현
제작 임지수
분장 정지인
음악 정혁준 - AwesomeRay
콘티뉴어터 허 현
C.G 최민준

별점/리뷰

별점

  • 벌때가따라온다벌때가따라온다 (2015-02-25 23:18)

  • 소날리소날리 (2014-06-29 23:16)
    처음부터 끝까지 흡인력있는 영화였습니다. 구성도 빨려드는 것 같고 으스스하면서 여러가지 면에서 생각하게 만드는 영화였습니다. 에멜무지로라는 제목도 영화와 잘 어울리고 매력적이라고 생각해요
  • 개썅 마위웨이개썅 마위웨이 (2014-02-17 03:56)
    내용 구성은 정말 좋았습니다. 피해자인 여자가 삐뚤어지는 것, 이런 상황에서도 변하지 안는 4명의 남자.. 근대 저기 잡혀있는 남자 4명의 남자가 진짜 실제로 저렇게 잡혀있다면, 정말 저런 행동을 할지, 아니면 살려달라 할지 생각하게 되내요..
  • dillodillo (2014-01-23 02:34)
    에멜무지로 라는 제목과 어울리는 내용인것 같은듯
  • 미티아미티아 (2014-01-23 02:02)
  • 송윤의송윤의 (2014-01-22 14:20)
    작품 잘보고 갑니다.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seonje님이 <토요근무>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처음마음님이 <냉탕과 열탕사이>을 참여작품으로 등록했습니다.
처음마음님이 <냉탕과 열탕사이>을 참여작품으로 등록했습니다.
gjgjgjg님이 <미성년자 관람불가>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gjgjgjg님이 <한(汗)>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