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장면의 유혹

By 늘예랑
  • 이시우
  • 18분
  • HD
  • 2013

http://cafe.naver.com/siwoomaum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수빈의 심부름으로 고추참치를 사 갖고 펜션으로 들어오는 지훈. 수빈에게 핀잔을 주는 은호. 관심 없다는 듯 술만 먹는 혜선. 취한 은호는 수빈에게 섹스를 요구하자 은호의 요구를 가엾다는 듯 화장실로 은호 손을 잡고 들어가는 수빈......

연출의도

모든 것이 유혹이다.

팬리스트

diamond_92ㅇㄹㄴㅇㄹJME64chloeskyeInSeok Go게으른늘보꼭두각시JJL

배우

역할이름
은호 허성태
수빈 정주리 - JJL
혜선 민채경
지훈 권혁진

스태프

역할이름
각본/감독 이시우
조감독 손민정
촬영감독 배기성
동시녹음 박혜원
조명 이승현
편집 손민정
미술, 소품 이시우
포스터 배기성

별점/리뷰

별점

  • 영화찍고싶다용영화찍고싶다용 (2019-04-22 23:40)
    보기에도 좋고 귀감이 많이 되네요 감사합니다
  • JJLJJL (2016-06-13 09:30)
    새록새록하네요.
  • 오블라디오블라다오블라디오블라다 (2013-12-26 06:41)
    여자가 이뻐서 별점 5점 근데 쑤컹 장면이 안나와서 -5점
  • 최작가최작가 (2013-10-11 02:26)
    연출이 지루했지만 보기는 편했어요..
    배우분들이 작품을 잘살려내신듯
  • 나으소룡이나으소룡이 (2013-10-09 22:27)
    끝까지 봐야하는 영화네요
    보는 내내 어떻게 한번에 찍었나 하는 생각과 네사람 관계가 뭐지 이생각뿐이였는데 마지막에 단번에 해결되네요 마지막에 전화하는 말소리가 없었으면 좋았겠네요 뒤의 반전까지 너무 오래걸렸지만 잘봤습니다~
  • sehuniyasehuniya (2013-09-21 23:57)
    지루함과억지스런 반전
  • 차라리차라리 (2013-09-11 23:16)
  • 상춘객상춘객 (2013-08-21 04:12)
    연출자의 다음 작품이 기다려 진다.
    "어차피 아무도 안 듣는다고..." 나를 잠깐 돌아보게 한 영화.
  • G.nya[H]G.nya[H] (2013-08-06 22:03)
  • 대장대장 (2013-07-31 03:04)
    좋네요 아래 스포일러 만 없었다면...;;

    짜장면은 마지막 삶에대한 가녀린 욕구같은걸까요, 어쩌면 저기 모여서 한 행동 모두다 남은 몇시간의 인생을 잡고싶은 마음의 표현이었을지도.
  • 노른자동동노른자동동 (2013-07-27 04:32)
    저 사람들이 펜션에 왜 저렇게 모였고 이상하다고 느낀 점들이 엔딩을 보고 풀렸다. 십몇분을 원테이크로 진행한 점도 배우들의 연기가 대체로 자연스럽기 때문에 가능한 일 같다. 왜 하필 짜장면인지 이해가 가진 않지만 괜찮은 영화인듯함
  • 망치망치 (2013-07-26 13:43)
    마지막 엔딩을 보지 않았다면 큰일났을 영화.
    엔딩을 보고 영화를 다시 한 번 재생했다. 단 한 번의 편집없이 모든 상황을 대사로만 나타냈다는 점이 혁신적인 방법이었고 배우의 연기에 몰입할 수 있어서 성공적이었다고 생각한다. 또 4각구도를 사용해서 인간의 눈이 가장 안정적으로 볼 수 있는 구도를 취했고 은호와 수빈이 관계를 맺으러 갈 때에도 지훈와 혜선은 대칭구도를 띄며 안정성을 유지했다는 점이 인상적이었다. 은호의 뜬금없은 성관계 요구에도 불구하고 수빈은 허락했고 화장실에서 다 들리게 관계를 맺었다는 점, 또 혜선의 요구에 지훈은 남자의 자연스런 본능을 단번에 무시했다는 점에서는 고등학생인 나에게는 개연성이 부족했지만 자살을 위해 모인 사람들이라는 엔딩을 고려한다면 전혀 문제 될 게 없었다.
    또 배우의 대사 중간중간에 '아무도 안듣는다고 미친새끼들아' 등을 삽입하여 주제를 부각시켰다고 생각한다.
    엔딩이 별점을 좌지우지한 영화.
  • Jeonghoon KimJeonghoon Kim (2013-07-14 01:23)
    인생이 죄~다 후회다

    잘 봤습니다
  • 반데라스반데라스 (2013-07-13 16:08)
    자살을 하기 위해 모인 4명이 맞는건가요...?
  • 길고긴 사랑길고긴 사랑 (2013-07-12 14:15)
    역시 끝까지 봐야하는구만..
  • 남과여남과여 (2013-07-11 21:23)
    단편에서만 볼 수 있는 독특한 내용인 것 같아요. 특히 마지막!ㅎㅎ
  • KanchoKancho (2013-07-11 21:05)
    도저히 이해가안가요 너무 어렵네요 무슨뜻이죠?
  • 특별시민특별시민 (2013-07-11 10:45)
    엔딩을 안봤으면 짜증날뻔 했네. 왜 그런지 다 설명이 되네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밤하늘이님은 <취향의 유전>의 팬입니다.
밤하늘이님은 <나를 믿어줘>의 팬입니다.
밤하늘이님이 <나를 믿어줘>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통사님은 <인도에서 온 말리>의 팬입니다.
_purplexdyung님이 <나를 믿어줘>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