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이 지나간다

By idenex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엄마는 집에 없고 고3인 누나는 가출을 했다. 열일곱 인우는 누나와 꼭 닮은 동급생을 짝사랑한다. 드디어 그녀에게 데이트신청을 하던 날, 누나가 웬 험악한 놈을 데리고 집으로 돌아온다. 인우는 이상한 꿈을 꾸기 시작한다.

연출의도

돌아보면, 거의 모든 중요한 일들은 우리의 기대를 조금씩 비껴갔다.

팬리스트

부들부들재광halfway아티스트적혈구소유양산박seojRyong Leetlsgkrbswhgdkdy민비송송송ㅇㄹㄴㅇㄹsdd2s그저본다yun juneeKkkkkkkk김혜림웁수jackyman대독만_부산지부

배우

역할이름
인우 홍승안
누나 김민경
여학생 최배영
누나의 남자친구 박용우
불량남학생 이원창
여자선생님 윤선영
남자선생님 손덕기
역할 이름

스태프

역할이름
각본/연출/편집 임정환
조연출 고형동, 임철
프로듀서 김진규, 한은영
촬영 최아름
동시녹음 성다솜, 양준모
연출부 이지혜, 이유진
촬영부 배현수, 장요한, 정수훈, 정운천
음향편집 Sophea Im
음악 정희정

별점/리뷰

별점

  • 그저본다그저본다 (2014-04-30 07:12)
    아 이영화 뭐야
  • lonelyplanetlonelyplanet (2013-11-20 14:10)
  • 까스라이타까스라이타 (2013-11-16 11:13)
  • 비송송송비송송송 (2013-08-15 23:46)
    뭐가 꿈이고 뭐가 현실이죠? 아 이해력이 약해 ㅜ
  • 우쥰우쥰 (2013-06-21 00:31)
    말없이 그냥 쳐다보게만 만듭니다...
  • 송윤의송윤의 (2013-05-23 13:49)
  • 글쓰는 베짱이글쓰는 베짱이 (2013-03-24 10:16)
    우와..
  • tlsgkrbswhgdkdytlsgkrbswhgdkdy (2012-12-27 22:50)
    작은것들의 감정이 좋아요
  • JoshuaJoshua (2012-12-03 22:11)
  • halfwayhalfway (2012-12-02 00:09)
    불완전한게 더 아름답다고하죠. 이 인물들도 그렇고 영화 자체도 불완전하기때문에 더 아름다운 것 같습니다.
  • 쉐밍쉐밍 (2012-11-28 22:55)
  • musclemuscle (2012-11-27 21:02)
    재밌게 잘봤습니다. 몰입을 해서그런지 너무 빨리 끝난감이 ㅎㅎ
  • 뿌웅뿌웅 (2012-11-27 00:41)


  • 파이팅건맨파이팅건맨 (2012-11-22 20:07)
    점수를 안드렸었네요...ㅎㅎ;;
  • 부들부들부들부들 (2012-11-22 19:42)
    정환아. 잘봤다. 근데 점 어렵네. 몇몇 장면들은 어떻게 찍었나 궁금할 정도로 인물의 움직임을 잘 포착했네. 그런 그림들이 더불어 감정선도 잘 이어준 거라고 생각한다. 시놉과 연출의도를 읽어보고 그런건가 싶고 여전히 궁금한 점들은 몇 가지 남아 있는데 음...다 말할순 없겠지. 예전에도 봤지만 그때에도 여전히 궁금했던 것들은 해소하지 못해 나 스스로는 조금 아쉽고. 그래도 여타의 영상원 영화과 영화완 다른 방법론을 시도한 점, 이 영화의 감성 정말 높이 치켜세워주고 싶다. 복학하면 내년이나 졸업영화를 찍겠구나! 다음 작품도 시나리오를 읽을 기회가 있을지는 모르겠으나 기대하고 응원하마! 힘내!
  • QualityQuality (2012-11-22 08:34)
  • 파이팅건맨파이팅건맨 (2012-11-22 01:11)
    잘 봤습니다.
  • 우유우유 (2012-11-21 23:28)
    재밌어요^^
  • 에이레네에이레네 (2012-11-21 20:24)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나하한님은 <쌍둥이들>의 팬입니다.
나하한님이 영상원님을 팬으로 등록했습니다.
나하한님은 <이제는 말할 수 있다>의 팬입니다.
나하한님은 <비 오는 날의 산책>의 팬입니다.
나하한님은 <연애담>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