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비꽃(5년만의외출)

By gkstmdgns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2007년 뇌졸증으로 쓰러지신지 5년, 그때의 충격으로 언어장애가 온 할아버지는 세상과 단절하려 한다. 그렇게 5년이란 시간동안 외출한번 하지 않은 채 창문으로만 보이는 세상이 전부인 마냥 지켜보며, 또 그렇게 5번째 봄을 맞이한다. 그런 할아버지에게는 그를 항상 살게하는 따뜻한 햇살이 되어주는 할머니가 있다. 세상을 보여주고 싶어하는 할머니와 그런 할머니에게 모든 것을 받기만 했지만 여전히 할아버지는 마음을 열지 못한 채 세상과의 단절을 고집한다. 그런 할아버지를 할머니는 까칠하지만 묵묵히 따뜻한 햇살처럼 비춰준다. 그렇게 시간이 흘러 결국 할비꽃은 고개를 들고 세상을 바라본다.

연출의도

항상 곁에 있어 그 소중함을 몰랐던 많은 사람들에게 그 소중함을 다시 한번 생각 해 볼수 있는 그런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

팬리스트

gkstmdgnstkdghk메론튕꼭두각시

배우

역할이름

스태프

역할이름
감독 한승훈

영화제

2012 부산디지털콘텐츠유니버시아드 특별상
2012 상록수단편영화제 다큐멘터리부분우수상

별점/리뷰

별점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짜이님이 <사십구일째 날>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tibone님은 <BIRTH>의 팬입니다.
곰나나님이 <쌍둥이들>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릴리라님은 <진심에 대하여>의 팬입니다.
나리나리님은 <곰국, 어게인>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