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9

By 영상원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어느 날, 혼자 사는 한 여자(다은)의 집에 설치된 카메라.

그녀의 평범한 일상에 나타난 괴이하리만큼 귀여운 캐릭터 탈인형을 쓴 불청객
그는 왜?... 귀여운 캐릭터 인형을 쓰고 그는 혼자 사는 여자의 집에 잠입한 것일까?
그리고 카메라 노이즈 사이 등장하는 인서트 컷들은 무엇을 의미할까?

연출의도

사건은 이미 일어났다. 영화가 진행되면서 천천히 밝혀지는 그들의 관계,
그 관계가 밝혀지는 마지막 (시간상 처음)순간까지 우리는 짐작만 할 뿐 어떤 것도 알지 못한다.
영화는 불청객이 고정한 카메라의 시점으로 그 관계 속에 숨겨진 치부들을 하나씩 들어낸다...

팬리스트

봉2you_me맘스wouldn't하셈탁이eunru캐슬히치나비달궁ㅇㄹㄴㅇㄹ미칩dorashin유선무선

배우

역할이름
다은이 김민서
재민이 유기상
규영이 지승현

스태프

역할이름
감독, 각본 이세형
제작 이진희
조연출 최신춘
조연출 권용석
촬영 한휘수
미술 이민아
편집 이세형
동시 권용석

별점/리뷰

별점

  • kanonakanona (2015-06-01 08:09)
    좋은 영상 잘 보고 갑니다
  • qkwkekrkqkwkekrk (2014-12-12 14:54)
    연출력은 뛰어나게 좋았던 작품이였던것 같습니다. 하지만 의도하고자 하신것이 무엇인지 캐치를 못했고,설명이 조금은 필요했던 영화였던것 같습니다.
  • wangwungwangwung (2014-11-16 22:22)
  • 후추후추후추후추 (2014-10-06 04:07)
  • nickibokonickiboko (2014-09-17 01:03)
  • 지니어스제이지니어스제이 (2013-08-20 11:43)
    마지막 900일 때 공백으로 처리한 연출이 기가 막히네요!! 초반 연출은 공포영화만큼 섬뜩했는데...훌륭한 작품인것 같습니다
  • 대장대장 (2013-07-24 03:02)
    재미있긴한데, 앞부분에 물음표를 자아내는 부분이 너무 길다고 느껴져서 끌뻔했어요.
  • 달궁달궁 (2013-07-22 23:31)
  • 옥상달빛옥상달빛 (2013-02-06 13:21)
    0
  • 히치히치 (2013-01-21 04:12)
  • 캐슬캐슬 (2013-01-20 22:54)
    처음에는 영화의제목이뭐지?하고보고 앞에내용보고또 무슨상황이지?하고 보다가 뒤쪽에서감탄했어요 ㅋㅋㅋ진짜재밌네요
  • dogidogidogidogi (2012-11-07 17:42)
  • invictus413invictus413 (2012-11-05 01:51)
    인상적이네요
  • 봉2봉2 (2012-10-29 16:57)
    인상깊음
  • 소이진소이진 (2012-10-22 20:46)
    역시 한예종이라고 해야만할까요. 최고입니다. 편집에서부터 음향까지 무엇 하나 빠지는 것이 없네요. 충격적입니다... 이 탄탄한 스토리...!
  • 꾸 (2012-09-30 01:24)
    정말 좋아요
  • 헤 (2012-09-25 16:07)
    연출이 정말 신선하네요
  • dnrldnrl (2012-08-22 20:47)
    연출이 독창적이고 훌륭합니다. 편집과 음향까지 적절하게 배치되어 좋은 영화였습니다.
  • vvvvvv (2012-08-01 19:14)
    연출력 쩌네요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챠르챠르챠르님은 <오디션>의 팬입니다.
kideye님은 <나의 귀여운 베티>의 팬입니다.
고두아트님은 <한(汗)>의 팬입니다.
대독만_부산지부님이 <사십구일째 날>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대독만_부산지부님이 <사십구일째 날>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