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XTEEN

By 영상원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솔직해서 숨기고 싶은 그때, 열여섯

연출의도

그토록 증오했던 그들과 같은 모습이 되어버리다.

팬리스트

미레이유또랑Chuuu미카엘라뚜라미(별칭없음)홍홍홍꼬꼬마아티스트적혈구소유하늘처럼임22하셈eeee길짱LeeZone사파이어ㅇㄹㄴㅇㄹ日本로또재롱배달부바위대독만_부산지부

배우

역할이름
유나 16세 고아성
유나 성인 고효주
정민 김정혜
새엄마 이도윤

스태프

역할이름
제작 서인애
감독 박보은
촬영 권기덕
조명 조현철
미술 김미경
편집 한유선
동시녹음, 음향 김병인
음악 유주향
음악 고한나루

별점/리뷰

별점

  • enthusiasmenthusiasm (2013-10-11 16:39)
    끝나지 않은 열여섯.
  • 사파이어사파이어 (2013-07-22 12:07)
  • 대장대장 (2013-07-22 10:10)
    만듦새는 멋진데 ...
  • ptrptr (2013-02-15 19:23)
    시작은 창조되나 끝은미약하다
  • 쏭쏭0921쏭쏭0921 (2013-01-23 13:24)
    이해 할것 같으면서도...모르겠는...묘하네여
  • 불타는애송이불타는애송이 (2012-12-11 10:50)
    전 이해 잘 안되요
  • dalidali (2011-08-14 20:13)
  • 뭐라할까..뭐라할까.. (2011-07-04 19:16)
    정민이가 불쌍하네요. 정민이는 유나의 무엇이 좋아서 그때의 일을 감수했는지 좀 더 이해할 수 있었으면 좋았겠습니다.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라이언골드님은 <토요근무>의 팬입니다.
라이언골드님은 <토요근무>의 팬입니다.
리이님은 <창우동굴다리>의 팬입니다.
J.J님은 <토(吐)>의 팬입니다.
경주님은 <토요근무>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