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전

By gentlepunk
  • 정규문
  • 3분
  • HD
  • 2010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손님 접대를 좋아하는 조선시대 외계인 선비의 이야기. 손님을 대접하는 것이 선비의 예라고 굳게 믿는 외계인씨는 어느 날, 대접할 음식이 다 떨어져 버리자 손님을 위해 사람고기를 구하러 나서게 된다.

연출의도

조선왕조실록에 남아있는 UFO에 대한 기록에서 착안, 조선시대에 불시착한 외계인이 인간세계에 동화돼서 살고 있었다고 상상해보고 그 외계인과 동네 친구들이 사람고기를 요리해먹고 피가 튀고 사지가 찢겨나가는 이야기를 은근하게 그려보고자 하였다.

팬리스트

이중이오무윤하건이한pohene톨

배우

역할이름

스태프

역할이름
제작 정규문
감독 정규문
촬영 정규문

영화제

2010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판타스틱단편걸작선
2010 국제대학생평화영화제 단편경쟁부문
2010 서울국제초단편영상제 국제경쟁부문
2010 꿈꾸는U페스티벌 본선진출
2009 성균관대학교영상제 개막작
2010 과천국제SF영화제 SF단편 초청상영
2010 웹애니메이션페스티벌 본선진출

별점/리뷰

별점

  • 그것그것 (2014-07-19 21:39)
    감독님의 다른 작품을 몹시 보고싶습니다.
  • shantishanti (2014-05-06 20:41)
  • 보기만해도보기만해도 (2014-02-14 03:31)
    제작의도가 어땠든, 제게는 <외계인> 의 의미를 생각하게 해주는 영화였던 것 같네요
  • 푸들개소주푸들개소주 (2012-11-19 23:17)
    그림도 너무 귀엽고, 마지막에 소가 달리는 장면에서 오~! 소리가 났습니다 ㅎㅎ
  • invictus413invictus413 (2012-11-12 14:29)
  • knockknock (2012-10-11 00:47)
    참신해서 좋네요 잘 봤어요!~^^&
  • 파주32파주32 (2012-08-29 18:10)
    기발한 소재 재미있어요..ㅎ
  • 오무오무 (2011-01-07 15:38)
    독특하니 너무 잼있네요 ^^
  • 코비코비 (2010-12-20 20:46)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스윗님이 <Super Morse>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kih0129님은 <이제는 말할 수 있다>의 팬입니다.
kih0129님은 <나를 믿어줘>의 팬입니다.
kih0129님은 <동행>의 팬입니다.
모태삼백님은 <미스 마플과의 하룻밤>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