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의 휴가

By uwo
  • 김광복
  • 15분
  • 35mm
  • 2005

  • 작품의 느낌은?
  • 팬 되기

시놉시스

아빠는 늘 소파에 있다. 아빠, 소파 아래로 숨어버린 동전을 찾는다. 나오지 않는 동전. 아빠, 생각한다. 어딘가 있지 않을까? 동전이 숨어버린, 찾을 수 없는 어떤 곳이. 그의 생일, 아빠는 숨는다. 좀 별난 휴가를 떠난 아빠를 찾기 위해 우리는 나서지만, 아빠는 좀처럼 돌아오려 하지 않는다. 그렇다면 아빠여, 미안하지만 우리는 방법을 찾을 수밖에 없다. 왜냐면, 우리는 아빠가 필요하므로...

연출의도

'살진 소파'를 바라보다가 그들을 생각했다. 이제는 '꼰대'가 되기도 힘들게 된 그들의 처지를 위로할 생각은 없지만 좀 짠하긴 하다.

팬리스트

태엽감는새수선화밥찌는타자기라떼

배우

역할이름
아빠 박광태
엄마 최민금
정보훈
의사 최윤영

스태프

역할이름
제작 김광복
감독 김광복
촬영 최정순


별점/리뷰

별점

  • indyindy (2014-01-08 01:00)
    아빠라는 존재... 잘 생각해보면... 이 영화 속 느낌이 낯설지 않다....
    영화속 세계에 펼쳐진 상상력이 재미있다...

비슷한 분위기의 필름


비슷한 분위기의 피플


나는자연인이다님이 <한(汗)>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타이님은 <미스 마플과의 하룻밤>의 팬입니다.
DirectorvJ님이 <외계인이지만 괜찮아>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DirectorvJ님이 <외계인이지만 괜찮아>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윤여명님은 <머리 위에 숯불>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