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에 단편영화 한 편 보기

올려 다 보면 하얀(見上げれば シロ)

  • 宇都英生
  • 29분
  • 16mm
  • 2008

우리들 주변의 유쾌한 사람들. 눈 깜짝 할 새 지나가버리는 날들 속의, 짧은 한 컷. 우리들과 함께한 모든 이들에게...



학혼님은 <시인 (Poetry)>의 팬입니다.
코콩님은 <네가 모르는 이야기>의 팬입니다.
코콩님은 <이별이 되는 순간>의 팬입니다.
코콩님은 <바라보다>의 팬입니다.
bisus2님은 <이별이 되는 순간>의 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