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에 단편영화 한 편 보기

BIRTH

  • 박기완
  • 9분
  • 3D
  • 2009

아버지가 세상을 떠난 한 남자. 그 남자를 만나러 오는 한 여자 그리고 방금 새끼를 낳은 개구리와 파리. 이렇게 연관 없어 보이는 네 가지 상황이 한 곳에서 연결된다. …



ifoucault님이 <통로>에 별점/리뷰를 달았습니다.
탁감독님은 <이제는 말할 수 있다>의 팬입니다.
도원 조님은 <밤은 그들만의 시간>의 팬입니다.
blue3kny님은 <가장 보통의 후라보노>의 팬입니다.
blue3kny님이 최신춘님을 팬으로 등록했습니다.